스테이지파이브, 비대면 교육 반영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 출시
스테이지파이브, 비대면 교육 반영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

카카오 계열의 통신사업자인 스테이지파이브(대표 서상원)가 구글(CEO 순다르 피차이), 한국레노버(대표이사 김윤호)와 함께 9월 중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을 출시한다.

‘카카오 키즈워치’, ‘리틀카카오프렌즈폰’, ‘신비폰’, ‘반려로봇 KEBBI’에 이른 다섯 번째 키즈 전용 디바이스다.

눈에 띄는 점은 교육현장에 즉시 도입 가능한 포터블 통신 디바이스라는 점이다.

터치 디스플레이를 360도 회전해 펜과 함께 태블릿 PC로도 활용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다. 듀얼 카메라를 탑재해 AR/VR을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게 한 것도 돋보인다.

특히 방수 기능 키보드를 적용했고 미 국방성 내구성 테스트에서도 합격점을 받는 등 일선 교육 현장에서 사용하기에 최적화돼 있다. ‘자이로 스코프 센서’를 활용해 메타버스를 비롯한 실감형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게 설계한 것도 특징이다.

이와 함께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은 학생들의 디바이스를 관제해야 하는 교사들의 목소리를 반영했다.

CEU(Chrome Education Upgrade) 라이선스를 기본으로 제공해 교사가 담당하는 학생들의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 전체를 손쉽게 핸들링할 수 있다. 수업에 필요한 앱 설치나 유해 앱ㆍ사이트 차단, 기기 포맷 등을 교사 스스로 관제 할 수 있다. 그 뿐만 아니라, 교사 대상으로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 활용방법과 수업사례 교육도 제공한다. 기술적 문제 발생 시에는 즉각 지원이 가능하도록 별도의 토탈 케어 콜센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스테이지파이브 관계자는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의 출시는 실제 현장에서 더 체계적인 스마트 교육의 기반을 마련하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이를 통해 선생님과 학생이 교육, 학습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도와 교육격차를 줄이는 조력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스테이지파이브는 디바이스 공급과 AS 등 하드웨어적인 측면에 기울어 있었던 기존 교육용 디바이스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꾸기 위해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과 연계된 캠페인도 준비 중이다.

특히 비대면 교육 활성화로 중요하게 떠오른 디지털 리터러시 콘텐츠를 개발ㆍ적용해 지역별, 계층별 디지털 활용도 격차를 줄이고 윤리적인 문제를 해결할 예정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주목받는 IT 분야에 주목해 학생들을 위한 진로 체험이나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 지원할 로드맵도 그리고 있다. 기타 디지털기기 활용 교육, AI 융합 인재 역량 교육 등도 기획에 착수한 상태다.

이세연 스테이지파이브 이사는 “단순히 교육용 디바이스 공급에 그치는 기존 교육시장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키기 위해 구글과 손잡고 크롬 생태계 확장에 기여하고자 한다”면서 “이번에 출시될 리틀카카오프렌즈 크롬북을 통해 교육분야에서도 다양한 협력 기회를 모색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자연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