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부터 독감 예방접종…코로나19 백신과 동시 접종 가능
14일부터 독감 예방접종…코로나19 백신과 동시 접종 가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부터 영유아 및 어린이, 임신부, 어르신 등 약 1천460만명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독감) 4가 예방접종이 시작된다.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 우려가 있어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함께 독감 예방접종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

독감은 고열, 피로감, 기침, 인후염 등 코로나19 증상과 유사하다. 독감 바이러스는 겨울부터 봄까지 유행하기 때문에 유행 시작 전인 9월부터 11월까지 접종을 완료하면 감염을 예방할 수 있다.

내년 4월30일까지 시행하는 무료 예방접종 대상은 ▲생후 6개월~13세 어린이 ▲임신부 ▲만 65세 이상 노인 ▲만 50~64세 기초생활수급자ㆍ장애인ㆍ유공자 등이다. 이외 일반인은 유료로 접종받을 수 있다. 독감 예방접종은 대상군별ㆍ연령별로 접종 시기도 분산돼 있어 무료 접종에 해당하는 임신부, 고령층 등은 일정 확인 후 내원해 접종해야 한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지침상 독감 백신을 포함한 다른 백신과 접종 간격에 제한을 따로 두고 있지 않다. 다만, 같은 날 동시에 접종할 경우 국소 반응을 일으킬 수 있어 각각 다른 부위에 접종받아야 한다. 또 면역 반응이 강하게 나타날 수 있는 만큼 전문의와 상의해 접종하는 것이 좋다.

독감 예방접종 후 접종자의 15~20%는 접종 부위에 발적ㆍ통증이 나타날 수 있다. 또 1% 정도는 발열ㆍ무력감ㆍ근육통ㆍ두통도 나타날 수 있으며 이러한 증상은 접종 후 6~12시간 이내에 발생해 1~2일간 지속한다. 드물게 두드러기ㆍ혈관 부종ㆍ중증 전신 알레르기 반응 등도 나타날 수 있어 이상반응이 계속되거나 그 이외의 증상이 나타나면 병원 진료를 받아야 한다.

김동진 인구보건복지협회 경기도지회 본부장은 “고령층과 기저질환자들, 코로나19 백신 접종 대상자가 아닌 분들은 우선적으로 독감 예방접종을 진행하는 것이 좋다”라며 “특히 감염병 및 질병 예방을 위해 대민 접촉이 많은 직업군 종사자들과 단체 생활을 하는 분들은 서둘러 독감 예방접종을 진행할 것을 당부 드린다”라고 밝혔다.

김은진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