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 운전’ 인천 경찰간부, 부천 도로서 차량 추돌후 붙잡혀
‘음주 운전’ 인천 경찰간부, 부천 도로서 차량 추돌후 붙잡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원미경찰서
부천원미경찰서

인천의 한 경찰 간부가 만취한 상태로 운전하다 정차된 차량을 들이받고 경찰에 붙잡혔다.

부천 원미경찰서는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상 및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등의 혐의로 인천 서부경찰서 소속 A경위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A경위는 전날 오후 10시9분께 부천 중동 조마루로 한 도로에서 만취된 상태에서 자신의 차량을 몰다 길가에 정차된 차량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음주측정 결과,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취소(0.08% 이상) 수치였던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 차량 운전자 B씨는 사고 당시 차량에 타고 있었으며 얼굴과 몸 통증을 호소한 것으로 파악됐다.

부천원미경찰서 관계자는 “현장에서 A경위에 대해 음주측정 후 귀가조처했다. 조만간 A경위를 불러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인천 서부경찰서 관계자는 “A경위의 수사 결과에 따라 추후 징계수위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부천=김종구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