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40주년 투어 서울서 대미 장식
조용필, 40주년 투어 서울서 대미 장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연합뉴스) 조용필(58)이 40주년 기념 투어 '더 히스토리 킬리만자로의 표범'의 대미를 서울에서 장식한다.

조용필은 12월27일 오후 7시와 28일 오후 6시 서울 올림픽공원 내 체조경기장에서 앙코르 공연을 갖는다. 그는 5월 5만 관객을 동원한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 공연을 시작으로 대전, 대구, 창원, 울산, 광주, 포항, 목포 등을 돌며 상반기 공연에서만 총 15만여 관객을 끌어모았다. 15일 의정부, 22일 일산, 29일 안동, 12월6일 부산 등 하반기 공연이 남아있다.

공연기획사 측은 "5월 잠실 공연 때 관람하지 못한 팬들의 앙코르 요청이 잇따랐다"며 "경기 침체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조용필의 공연이 많은 관객을 동원한 것은 그의 노래가 걱정과 시름을 안고 있는 많은 사람들에게 위안을 주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무대에서도 '꿈', '고추잠자리', '못찾겠다 꾀꼬리', '모나리자', '킬리만자로의 표범', '허공' 등 수많은 히트곡을 선사한다. 관람료 7만~15만원, ☎ 02-541-7120, 1544-155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