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2 출연자들, 통일노래 부른다
슈퍼스타K2 출연자들, 통일노래 부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부, 5인 선정 뮤비 제작

케이블 채널 Mnet의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2’의 우승자를 비롯한 5명의 출연자가 ‘통일 뮤직비디오’ 제작에 나선다.

통일부 관계자는 19일 “결승전에 오른 허각과 존박을 포함해 슈퍼스타K2 출연자 5명과 함께 통일과 통일준비의 필요성을 노래하는 뮤직비디오를 제작할 예정”이라며 “이르면 이달 말부터 온라인을 통해 공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통일부는 이를 위해 이달 초 CJ헬로비전과 계약을 맺고 ‘통일송(가제)’을 만들어 발라드와 록, 리듬 앤드 블루스(R&B), 댄스, 포크 등 장르별로 특성에 맞게 편곡, 5개의 뮤직비디오를 제작하기로 합의했다.

양측의 계약에 따르면 통일부와 CJ헬로비전은 우승자를 포함해 ‘탑11’에 오른 출연자 11명 중 5명을 장르별로 1명씩 선정하게 된다.

이에 따라 발라드는 김은비와 앤드류 넬슨, 박보람, 록은 허각과 강승윤, R&B는 존박과 김그림, 댄스는 이보람과 김소정, 포크는 장재인과 김지수 중 1명이 각각 맡게 된다.

통일부는 5편의 뮤직비디오 동영상을 트위터와 페이스북, 유튜브 등을 통해 이달 말 또는 다음 달 초부터 매주 한 편씩 공개할 계획이다.

채선혜기자 cshyj@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