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보르기니, 2011년엔 슈퍼카 시장 선도업체로 나선다 !
람보르기니, 2011년엔 슈퍼카 시장 선도업체로 나선다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르시엘라고 후속 모델 83X 및 가야르도 스페셜 에디션 출시를 통한 국내 라인업 강화

최강의 성능을 자랑하는 세계적인 슈퍼카 브랜드 람보르기니(Lamborghini)는 오는 2011년, 무르시엘라고 후속 모델 83X 및 가야르도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하고 가야르도 LP550-2의 적극적인 판매·마케팅을 실시해 국내 슈퍼카 시장 저변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83X 및 가야르도 스페셜 에디션 출시를 통한 판매 라인업 강화

람보르기니서울은 무르시엘라고 후속 모델인 83X의 2011년 상반기 출시에 앞서 지난 12월 3일, 사전 예약자 중의 일부를 일본에서 진행된 프리뷰 행사에 초청했다. 특히, 행사 중 한국 고객을 위한 세션을 별도로 마련, 한국 예약 고객과 83X와의 감동적인 첫 만남을 성공적으로 진행했다.

이와 함께 람보르기니서울은 기존의 가야르도 LP560-4, LP560-4 스파이더, LP570-4 슈퍼레제라, LP550-2에 이어 가야르도 스페셜 에디션을 2011년 중 추가로 출시해 현재 최고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가야르도의 판매 역시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가야르도 LP550-2의 활발한 마케팅으로 슈퍼카 시장 저변 확대

람보르기니서울은 2011년도에도 슈퍼카 시장의 저변 확대를 위해 람보르기니 최초의 2억원대 모델인 가야르도 LP550-2의 마케팅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가야르도 LP550-2의 편의 기능 및 공공도로에서 일상적인 운전 편의성 등을 널리 알려 슈퍼카에 대한 흔한 오해들을 불식시켜 나간다는 전략이다. 람보르기니의 경우 일상적인 시내 주행 시에도 불편함이 없도록 요철 통과를 위한 리프팅 기능 등을 다양하게 갖추고 있으며, 정비 및 수리 역시 숙련된 엔지니어들에 의해 즉각적인 처리가 가능하다.

한편, 람보르기니의 중국에서 눈부신 성장을 이끌었던 베르톨리 에지나르도(Bertoli Eginardo) 중국 담당 매니저가 새롭게 한국 및 일본 담당 매니저로 부임해 더욱 적극적인 본사의 지원을 얻어 한국 고객들에게 더욱 많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람보르기니서울의 신중균 이사는 "2011년은 람보르기니가 한국 슈퍼카 시장을 선도하는 원년이 될 수 있도록 마케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며 "특히 슈퍼카 시장의 저변 확대를 위해 2억원대 모델인 가야르도 LP550-2에 대한 영업을 강화하면서 동시에 슈퍼카에 대한 오해와 편견을 불식시키기 위한 다양한 노력들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탑라이더 press@top-rider.com <보이는 자동차 미디어, 탑라이더(www.top-rid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