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술취한 원어민 여교사 대학생 등 집단 성폭행

이명관 기자 mklee@ekgib.com 노출승인 2011년 04월 18일 21:27     발행일 2011년 04월 19일 화요일     제6면
안양 만안경찰서는 18일 술취한 원어민 여교사를 여관으로 끌고가 집단 성폭행한 혐의(성폭력범죄의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특수강간)로 대학생 A군(18) 등 3명을 구속하고 B군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군 등은 12일 0시5분께 안양시 만안구 안양1번가에 있는 한 주점에서 외국인 원어민 여교사 C양(24)과 합석해 술을 먹인 뒤 여관으로 데리고 가 성폭행하고 아이폰 등 85만원 상당의 물건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안양=이명관기자 mklee@ekgib.com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