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 국제여객터미널 이용객 역대 최다, 100만 돌파 눈앞
인천항 국제여객터미널 이용객 역대 최다, 100만 돌파 눈앞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방해양항만청은 올해 7∼9월 인천항 국제여객터미널을 이용한 여행객 수는 지난해 같은기간 (27만9천379명)대비 18.5% 증가한 33만934명으로 터미널 개장 이래 최다 실적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올들어 지난 9월말까지의 국제여행객 수는 총 76만1천579명으로, 지난 2009년 1년간 국제여객터미널을 이용한 전체 여행객수(71만3천700명)를 초과했다.

인천항만청은 인천과 중국을 오가는 소무역상인의 감소에도 불구, 중국인 단체 여행 등 일반 여행객의 증가를 원인으로 꼽고 있다.

올해 7∼9월 국제여객터미널 이용자는 소무역상인보다 여행객의 수가 2배 가까이 많았다.

이 기간 국제여객터미널을 이용한 소무역상인은 34.4%(11만3천774명), 일반 여행객이 65.6%(21만7천160명)를 각각 차지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 중 47.4%이던 일반 여행객의 점유율은 3개월간 18.2% 포인트나 늘었다.

또 여객국적별로는 중국인 여행객이20만9천808명(63.4%)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은 한국인 11만4천698명(34.7%), 대만인 5천456명(1.6%) 순으로 중국인이 내국인을 앞질렀다.

인천항 관계자는 “여객 수가 매년 늘면서 올해 초부터 국제 여객 수 100만명 돌파를 예상해 왔다”며 “ 인천항만공사(IPA)와 입주 선사들은 100만번 째 이용객을 대상으로 한 기념 이벤트 등 다양한 행사를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cskim@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