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속 오늘] 장영자·이철희부부 어음 사기사건
[역사속 오늘] 장영자·이철희부부 어음 사기사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검찰정은 1982년 5월 4일 거액의 어음사기사건으로 사채시장의 큰손으로 군림해온 장영자와 남편 이철희를 구속했다. 1981년 2월부터 1982년 4월까지 6천404억원에 달하는 거액의 어음사기행각을 벌인 이들 부부는 대화산업이란 회사를 차려서 기업들을 대상으로 비교적 낮은 금리로 돈을 빌려주는 대신 견질어음으로 대출액의 3~4배 요구, 이를 다시 사채시장에서 할인해서 다른 기업에 돈을 빌려주는 등의 수법으로 거액의 사채놀이를 해왔다. 건국 후 최대규모의 금융사기사건으로 불린 이 사건으로 공영토건, 일신제강 등의 기업이 도산하고 조흥은행장, 상업은행장 등 30여명이 구속됐으며 국무총리 등 4부장관이 모두 해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