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음향 사고에 티파니 직접 입으로…
음악중심 음향 사고에 티파니 직접 입으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쇼!음악중심’에 음향 사고가 일어났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에는 음향이 나오지 않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소녀시대 태연, 티파니, 서현은 밴드 럼블피시와 미지의 합동 무대를 소개했다.

태연과 티파니, 서현은 각각 색소폰과 플루트 등의 서양 악기와 우리 소리를 비교하는 연기를 준비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계속 화려한 BGM만 흐르는 음향 사고가 발생했다. 이 같은 음향 사고에 티파니는 “안 나오라뇨?”라고 말하며 직접 입으로 멜로디를 흥얼거렸다.

그러자 준비된 음향이 나왔다. 세 사람은 음향 사고 이후에도 당황한 기색없 이 프로그램을 진행해 프로다운 모습을 보였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음악중심 음향 사고에 티파니 직접 입으로 센스있네”, “음악중심 음향 사고에 침착한 대체 프로답다”, “음악중심 음향 사고 깜짝 놀랐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지예기자 jyhon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