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식 부르는 습관 “밥 먹을 때 가장 많이 하는 자세”
과식 부르는 습관 “밥 먹을 때 가장 많이 하는 자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식 부르는 습관이 공개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세대공감 1억 퀴즈쇼’에서는 개그맨 박지선과 박영진이 출연해 ‘과식을 부르는 습관’에 대한 문제를 풀었다.

문제의 보기로는 ‘다리 떨기’, ‘다리 꼬기’, ‘턱 괴기’ 등이 제시 됐다. 이에 박지선과 박영진은 ‘다리 꼬기’를 정답으로 선택했다.

두 사람은 “밥 먹을 때 가장 많이 하는 자세를 생각해 봤다”고 ‘다리 꼬기’를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다리 꼬기’ 자세는 몸을 비틀기 때문에 과식과 소화 장애를 일으키는 것으로 밝혀졌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과식 부르는 습관 놀랍다”, “‘다리 꼬기’ 과식 부르는 습관이었구나”, “앞으로 절대로 다리 꼬지 않겠어”, “과식 부르는 습과 처음 알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지예기자 jyhon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