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교육청 장애아동시설 후원품 전달
포천교육청 장애아동시설 후원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포천교육지원청(교육장 손상훈)은 27일 연말연시를 맞아 관내 장애복지시설인 ‘노아의집’, ‘해뜨는 집’, ‘남사랑의 집’에 온정의 쌀45포를 전달했다.

이날 손상훈 교육장은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지체장애 특히 중증장애복지시설에서 장애학생에 소명을 갖고 정성을 다해주심에 늘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 고 시설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누구보다도 공공기관에서 솔선수범하여 소외계층을 위한 사랑실천에 앞장서야 하며, 이러한 후원품 전달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장애학생에 대한 교육여건 개선에 힘 쓰겠다” 라고 말했다.

포천시 신북면에 위치한 ‘노아의집’, ‘해뜨는 집’, ‘남사랑의 집’은 중증장애아동복지시설 및 지체장애인복지 시설이며, 몸이 불편한 지체장애인에게 각종 재활프로그램 서비스를 제공해 재활의 꿈을 키워가는 장애인 복지시설이다.

포천=안재권기자 ajk@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