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 코너별 시청률 1위 미필적고의 ‘대박 예감’
개콘 코너별 시청률 1위 미필적고의 ‘대박 예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KBS 2TV ‘개그콘서트’ 캡처

‘개그콘서트’의 새 코너 ‘미필적고의’가 코너별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개그콘서트’ 새 코너 ‘미필적고의’ 코너별 시청률은 29.3%를 기록했다.

이어 코너 ‘생활의 발견’이 29.2%, ‘정여사’가 27.2% 시청률로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이날 첫 선을 보인 ‘미필적고의’는 어쩔 수 없는 상황에 놓이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코너로 김대희와 송병철, 김원효가 부잣집 아버지와 아들들을 박성광이 택배기사로 출연했다.

박성광은 택배비를 받기 위해 김원효의 집을 찾았지만 세 가족은 돈을 받을 수 없는 상황을 만들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개콘 코너별 시청률 1위 미필적고의 첫 방송에 대단하네”, “개콘 코너별 시청률 1위 미필적고의 웃기다”, “개콘 코너별 시청률 1위 미필적고의 간판 코너 될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미필적고의’와 함께 첫 선을 보인 ‘애니뭘’은 20.9% 시청률을 기록했다.

홍지예기자 jyhon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