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과 방패의 격돌?' 브라질-이탈리아 2대2 무승부
'창과 방패의 격돌?' 브라질-이탈리아 2대2 무승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과 방패의 대결?' 브라질-이탈리아 2대2 무승부

'전통의 축구 강호'가 맞붙어 눈길을 끈 브라질 이탈리아 경기가 무승부로 끝났다.

22일 오전(한국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브라질 이탈리아 간의 A매치 평가전이 2-2로 종료됐다.

브라질 이탈리아 경기에서 선제골을 뽑은 주인공은 브라질의 '프레드'로 그는 전반 33분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다.

브라질은 9분 뒤인 전반 42분 오스카르의 추가골이 터지면서 전반을 동점으로 마쳤다.

후반 들어 이탈리아의 맹렬한 반격이 시작됐다. 이탈리아는 후반 9분 데 로시가 만회골을 넣으면서 추격에 나섰고 브라질 이탈리아의 승부는 불과 3분 뒤인 후반 12분 발로텔리가 동점골을 기록하면서 원점으로 돌아갔다.

발로텔리의 골 이후 브라질 이탈리아전은 난타전 양상을 보이며 팬들을 열광케 했다. 양팀은 경기 종료 휘슬이 울릴 때까지 시종 상대 진영을 넘보며 골을 노렸으나 추가골 사냥에는 끝내 실패하며 무승부로 경기가 종료됐다.

김동현 기자 kdh@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