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이광수 커플티 "둘 사이 공개되자 하는 말이…" 폭소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 "둘 사이 공개되자 하는 말이…" 폭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 "둘 사이 공개되자 하는 말이…" 폭소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가 화제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유재석과 이광수는 똑같은 디자인의 티셔츠를 입고 등장해 커플티 같은 모습을 연출했다.

이날 방송에서 '런닝맨' 멤버들은 '캔디걸을 지켜라'라는 미션을 받고 피구게임에 도전했다. 고아라는 김종국과 커플, 이연희는 개리와 커플, 송지효는 하하와 커플이 됐으며, 선택 받지 못한 유재석, 지석진, 이광수는 세 명 중 커플을 만들어야 했다.

이날 미션 중 유재석 이광수는 점퍼를 벗었고 블랙 스프라이트 티셔츠가 드러났다. 두 사람은 협의하지 않았지만 우연히 같은 디자인의 옷을 입은 것.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에 두 사람은 서로를 바라보며 "유(재석), 이(광수), 보고 싶다"라고 외치며 단합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 대단한 우연",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 진짜 웃겨", "유재석 이광수 커플티 입고 구호 외치는 거 대박 웃겨"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런닝맨'에는 배우 이연희와 고아라가 출연해 3부작 미니시리즈 '그 겨울, 태풍이 분다'로 꾸며졌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