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연모' 시청률, 신하균·김민정 키스에도 5.4%… 수목드라마 꼴찌
'내연모' 시청률, 신하균·김민정 키스에도 5.4%… 수목드라마 꼴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연모' 시청률, 신하균·김민정 키스에도 5.4%… 수목드라마 꼴찌

'내연모' 시청률이 소폭 상승했지만 수목극 꼴찌를 면하는 데는 실패했다.

AGB닐슨미디어리서치는 지난 2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 시청률이 5.4%(전국기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주 '내연모' 시청률보다 0.7% 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수영(신하균 분)이 노민영(이민정 분)에게 기습키스를 감행하며 자신의 마음을 표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내연모 시청률'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내연모 시청률이 이렇게 안 나오나", "내연모 시청률 신하균 이민정 나오는데 꼴찌라니", "내연모 시청률 난 재밌던데 너무 낮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SBS '내연모'와 동시간대에 방송된 KBS 2TV '천명:조선판 도망자 이야기'은 8.9%, MBC '남자가 사랑할 때'는 10.2%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사진= 내연모 시청률, SBS '내 연애의 모든것' 방송화면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