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 코리아 방송사고, 박재범 방송 도중 바지 훌훌 벗더니 결국…
SNL 코리아 방송사고, 박재범 방송 도중 바지 훌훌 벗더니 결국…
  •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 입력   2013. 06. 16   오후 9 : 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NL 코리아 방송사고, 박재범 방송 도중 바지 훌훌 벗더니 결국…

'SNL 코리아' 방송사고가 화제다.

박재범은 지난 15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SNL 코리아' '처녀들의 저녁 식사' 코너에서 안영미의 결혼을 앞두고 마지막 싱글파티에 초대된 남자댄서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재범은 택배기사인 척 호텔로 들어와 안영미, 서유리, 정명옥 앞에서 화려한 춤을 선보였다. 그는 끈적끈적한 몸놀림과 함께 처음에 입고 등장한 옷을 벗어 던지기 시작했다. 이때 박재범이 벗은 바지가 카메라에 걸렸다.

생방송 도중 방송화면이 박재범 옷에 가려지는 방송사고가 일어났지만 카메라 감독이 옷을 재빨리 치우는 대처를 보여 콩트는 정상으로 진행될 수 있었다.

'SNL 코리아 '방송사고를 접한 누리꾼들은 "SNL 코리아 방송사고 카메라 감독 반응이 빨라서 다행이었다", "SNL 코리아 박재범 바지 벗을 때 완전 놀랐네", "SNL 코리아 생방송이라 방송사고가 발생하는구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사진= SNL 코리아 방송사고, tvN 'SNL 코리아' 방송화면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