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규현 돌직구 "곧 생각하게 될 걸요?" 궁금증 유발
정주리 규현 돌직구 "곧 생각하게 될 걸요?" 궁금증 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주리가 슈퍼주니어의 멤버 규현에게 돌직구를 날렸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연하남 사용법' 특집으로 꾸며져 안선영, 김준희, 정주리, 박재범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주리는 '주입식 연하남 공략법'을 전수해 눈길을 끌었다.

MC들은 정주리에게 "연하남들에게 주입식 교육을 시켜요?"라고 물었다. 이에 정주리는 "저 좋아하게 될 걸요?", "오늘 집에 가서 분명 제 생각날 거예요"라고 주입한다고 답했다.

실제 이날 정주리는 MC 규현에게 "저한테 관심없죠? 저 별로죠"라고 물었고 이에 규현은 "별로라기보다는 생각을 해 본 적이 없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정주리는 "생각하게 될 걸요, 곧"이라고 돌직구를 날려 규현을 당황하게 했다.

정주리는 이어 "난 오래 투자를 한다"며 "매일 연락하다가 갑자기 연락을 끊는다. 그러면 궁금해서 나에게 전화 하게 된다"라고 덧붙였고, 규현은 "연락이 끊어지면 왜 연락 안 하는지 궁금해질 것 같다"라고 공감했다.

끝으로 그녀는 "그럼 자연스럽게 만나는 거다. 나는 늘 이런 식으로 연애를 했다"라며 자신의 연애 방식을 밝혀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정주리 규현 돌직구'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진짜 주입이 무서운 거구나", "나도 저렇게 한번 해봐야지", "정주리 규현 돌직구, 돌직구라기보다는 연애비결인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신지원 기자 sj2in@kyeonggi.com

 사진= 정주리 규현 돌직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