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윤희 이상형 "한 사람만 뽑기는 잔인하지만…" 누리꾼 궁금증 폭발
조윤희 이상형 "한 사람만 뽑기는 잔인하지만…" 누리꾼 궁금증 폭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조윤희가 자신의 이상형을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조윤희가 출연해 그동안 연기를 함께 했던 배우들 중 자신의 이상형에 가까운 사람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윤희는 지금까지 호흡을 맞춘 배우 중 이상형이 누구냐는 질문에 "지금까지 이희준과 이진욱, 김재원, 기태영 등의 배우들과 호흡을 맞췄다"며 "이 중 한 사람만 뽑기는 잔인하다"고 피해가려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두 사람만 뽑아달라는 리포터의 집요한 질문 공세에 결국 "이희준 오빠는 위트가 있고 사람 냄새가 나는 배우이고, 이진욱씨도 젠틀하고 잘생겼다"고 답했다.

그녀는 이어 "두 사람하고 친해요"라고 덧붙여 답하기 곤란한 질문을 재치있게 피해갔다.

'조윤희 이상형'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다들 워낙 잘생겨서 한 명만 뽑긴 어려울 듯", "재치있었다. 곤란한 질문은 이제 그만", "조윤희 이상형, 이희준과 이진욱이 멋있긴 해"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신지원 기자 sj2in@kyeonggi.com

사진= 조윤희 이상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