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Calendar] 연극 ‘친정엄마와 2박3일’
[Culture& Calendar] 연극 ‘친정엄마와 2박3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지난 2009년 초연 이후 전회 매진 기록을 세우고 있는 연극 ‘친정엄마와 2박3일’이 인천에서 또한번 관객들의 눈물샘을 자극한다. 명문대를 졸업하고 대기업에 다니는 잘난 딸 미영이 갑작스레 암 선고를 받고 시골 정읍의 친정 엄마를 찾아와 마지막 2박3일 동안 마지막 작별의 시간을 보내며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게 된다는 내용이다. 5년째 전국투어를 이어나가며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다. 초연 당시부터 엄마 역을 맡아온 국민배우 강부자가 이번 공연에서도 전회 출연해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배우 전미선이 딸 역을 각각 맡아 진정성 어린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일시 12월20~21일
장소 대공연장
관람료 R석 7만7천원, S석 6만6천원
문의 1566-6551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