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철도산업홍보관 개관… 철도특구 힘찬 기적
[의왕시] 철도산업홍보관 개관… 철도특구 힘찬 기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가 의왕철도산업홍보관을 개관하고 철도특구 산업단지로의 첫 시작을 알렸다.

의왕시는 2월 12일 의왕역 2층에서 김성제 의왕시장을 비롯한 철도·물류 관련 기관장,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의왕철도산업홍보관 개관식을 개최했다.

의왕철도산업홍보관은 한국철도공사가 무상으로 부지를 대여하고 의왕시가 예산을 투입해 개관한 홍보관으로 앞으로 의왕시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의왕시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는 방문센터로써 중추적인 역할을 하게 된다.


김 시장은 "부곡지역이 전국 유일의 철도특구로 지정돼 시가 철도와 물류산업의 중심지로 본격적인 발전을 시작하게 됐다"며 "의왕철도산업홍보관이 수도권 전철의 명소가 되길 기대하고, 철도특구로서의 명성을 드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글 _ 임진흥 기자  jhlim@kyeonggi.com   사진 _ 의왕시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