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의왕정명 100주년… 이젠 국제도시다
[의왕시] 의왕정명 100주년… 이젠 국제도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명 100주년을 맞은 의왕시가 수도권 중심도시, 세계로 뻗어가는 국제도시로의 도약을 다짐하고 의왕정명 10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의왕시는 3월 1일 고천체육공원에서 3·1절 독립만세 기념식과 의왕정명 100주년 기념식, 두발로 데이 행사를 개최했으며 이날 행사에는 김성제 의왕시장을 비롯한 기길운 시의회의장, 송호창 국회의원, 시·도의원, 1천여명의 시민들이 행사에 참석했다.

3·1절 기념행사를 시작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는 박용일 문화원장의 독립선언서 낭독, 의왕시립소년소녀 합창단의 삼일절 노래 제창, 시민들의 만세 삼창으로 선조들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애국의 마음을 기렸다.
이후 진행된 의왕정명 100주년 기념식에서는 의왕 100년의 역사소개와 비전 선포식, 희망의 풍선 날리기가 이어졌으며 또 렛츠쇼의 100년 희망 퍼포먼스 축하공연이 열려 정명 100주년을 기념했다.

글 _ 임진흥 기자 jhlim@kyeonggi.com   사진 _ 의왕시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