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 발표… 故 김광석·김현식의 명곡 재해석
아이유,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 발표… 故 김광석·김현식의 명곡 재해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아이유가 전설적인 대선배의 곡을 리메이크한 앨범 '꽃갈피'를 발표한다.

14일 아이유는 지난 12일과 13일에 걸쳐 조덕배, 김창완과 윤상, 클론 등의 라인업을 공개한 데 이어 영원한 가객 故 김광석, 대한민국의 대표 댄스 퀸 김완선, 명품 보컬리스트 이문세, 세기의 뮤지션 故 김현식 등의 라인업을 선보였다.

이번 앨범에서 아이유는 조덕배의 ‘나의 옛날 이야기’, 故 김광석의 ‘꽃’, 김완선의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이문세의 ‘사랑이 지나가면’, 산울림의 ‘너의 의미’, 故 김현식의 ‘여름밤의 꿈', 클론의 ‘꿍따리 샤바라’ 등 총 7곡의 시대의 명곡들을 재해석한다.

특히 댄스, 발라드, 댄스, 록, 포크 등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어떻게 해석해낼지에 대한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아이유는 오는 16일 새 앨범 '꽃갈피'를 공개하고, 오는 22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진행되는 단독콘서트 '아이유 소극장 콘서트-딱 한발짝… 그 만큼만 더'를 통해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신지원 기자 sj2in@kyeonggi.com

사진= 아이유 꽃갈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