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정은지, 재래시장 공연… "무슨 일?"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정은지, 재래시장 공연… "무슨 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현우와 정은지가 재래시장에서 공연을 펼친다.

1일 방송될 KBS 2TV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 4회에서는 장준현(지현우 분)과 최춘희(정은지 분)가 함께 익살스런 탈을 쓰고 재래시장에서 공연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실제 촬영 현장에서 지현우는 뛰어난 기타연주를 선보이고, 정은지의 매력적인 트로트가 호흡을 이루며 스태프들 뿐 아니라 지나가던 시민들의 이목까지 사로잡았다.

제작진은 "지현우와 정은지는 음악적, 연기적으로 완벽한 호흡을 보여준다"며 "드라마를 통해 드러날 두 사람의 환상적인 공연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3회에서는 장준현 때문에 나이트클럽으로 팔려간 최춘희가 시련을 겪는 모습이 그려져 두 사람의 악연이 어떻게 반전할 것인지 기대를 높였다.

이관주기자 leekj5@kyeonggi.com

사진=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정은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