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프로 스포츠 승부조작 근절대책 발표
정부, 프로 스포츠 승부조작 근절대책 발표
  • cjn 기자
  • 승인 2011.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승부조작과 연루되는 경기 단체는 스포츠토토 대상에서 제외되고 체육진흥기금도 받지 못하게 됩니다.


[프로 스포츠 승부조작을 막기 위한 정부의 종합 대책 내용을 송형관 기자가 보도합니다.]

프로 스포츠 승부 조작을 근절하기 위한 정부의 대책이 나왔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오늘(7일) 국민체육진흥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승부조작과 관련한 강력한 제재 조항을 명문화 한다고 밝혔습니다.

핵심 내용은 승부조작과 관련된 해당 경기 단체에 대해 자격정지와 지원금 지급중지, 지정취소 등의 조치가 이뤄집니다.

이에 따라 승부조작으로 자격정지 처분을 받는 경기단체는 제재 기간 동안 스포츠토토 수익금을 받지 못하게 돼 재정적인 타격이 불가피해 집니다.

지정취소 처분까지 받으면 영원히 수익금을 받지못해 최악의 경우 단체가 폐쇄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게 됩니다.

이 달중에 마무리되는 새 시행령은 축구는 물론 야구와 농구 등 모든 스포츠 단체에 적용될 예정입니다.

불법적인 사설 스포츠 도박에 대한 단속과 처벌도 강화됩니다.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관련법이 통과되면 사감위도 경찰처럼 불법 베팅에 대한 단속 권한을 갖게 됩니다.

그러나 이번 정부 대책은 합법적인 스포츠토토에 집중돼 있어 불법 스포츠 베팅을 근절하는 근본 대책으로는 미흡하다는 지적입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