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가 극찬한 코엔형제의 첫 음악영화.. "인사이드 르윈" 예고편 공개
전 세계가 극찬한 코엔형제의 첫 음악영화.. "인사이드 르윈" 예고편 공개
  • 조선용
  • 승인 2014.0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6회 칸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 및 황금종려상 노미네이션을 비롯 2014 전미 비평가협회 올해의 영화상, 감독상, 촬영상, 남우주연상 4개 부문을 휩쓸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코엔 형제의 첫번째 음악 영화 <인사이드 르윈>이 오는 1월 29일 개봉을 앞두고 감독과 배우가 직접 캐스팅비화를 밝히는 영상을 공개해 영화를 기다리는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인사이드 르윈>은 빈털터리 무일푼 뮤지션 르윈의 7일 간의 음악여정을 그린 영화로 이번에 공개된 캐스팅 비화 영상은 영화를 연출한 코엔형제와 영화 속 전곡을 라이브로 소화해 낸 줄리어드 출신의 엄친아 배우 오스카 아이삭, 그리고 가수 ‘폴&메리’ 못지 않은 완벽한 앙상블을 선보이는 캐리 멀리건과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직접 캐스팅 비화를 밝히고 있다. 영상에서는 코엔형제가 ‘데이브 반 롱크’라는 1960년대 포크뮤지션에서 영감을 받아 스토리를 구상했다는 영화 제작 비하인드 스토리와 더불어 연기와 노래를 모두 할 수 있는 배우를 찾던 중 오스카 아이삭을 만나 캐스팅하게 된 과정, 오스카 아이삭이 오디션을 위해 OST 수록곡이기도 한 ‘Hang Me, Oh Hang Me’를 수도 없이 반복 연습하여 녹음테잎을 보냈다는 비화, 그리고 ‘짐’의 부인이자 ‘르윈’과는 애증의 관계인 ‘진 버키’ 캐릭터에 푹 빠진 캐리 멀리건의 모습과, 코엔형제 영화에 출연한 소감에 대해, 지금도 믿기지 않을 정도의 행운이라며 감격스러워 하는 저스틴 팀버레이크의 인터뷰 등이 담겨있다. 또한 영상에 흐르는 ‘Fare Thee Well’(Dink’s Song)은 오스카 아이삭이 직접 부른 곡으로 기타와 고양이를 들고 뉴욕을 누비는 영화의 주인공 르윈의 상황과 어우러져 감정을 배가시킬 뿐 아니라 겨울의 분위기를 담고 있어 영화를 기대하는 팬들을 설레이게 하고 있다.

모두가 밥 딜런이 될 수 없었던 1960년대 뉴욕, 뮤지션 르윈의 여정을 따라 어쿠스틱 음악과 감성이 흐르는 <인
사이드 르윈>은 아카데미 8회, 칸 영화제 6회 수상에 빛나는 코엔 형제의 첫 번째 음악영화. 코엔사단에 합류한 할리우드의 핫스타 오스카 아이삭, 캐리 멀리건,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직접 캐스팅비화를 밝혀 기대감을 더하고 있는 영화 <인사이드 르윈>은 1월 29일 개봉 예정이다.


ABOUT MOVIE
제목: 인사이드 르윈
원제: Inside Llewyn Davis
감독: 조엘 코엔, 에단 코엔
출연: 오스카 아이삭, 캐리 멀리건, 저스틴 팀버레이크, 존 굿맨 외
수입ㅣ제공: ㈜블루미지
공동제공: 이수창업투자㈜
배급: ㈜블루미지
러닝타임: 105분
북미개봉일: 2013년 12월 6일
국내개봉일: 2014년 1월 29일


SYNOPSIS
뉴욕의 시린 겨울에 코트도 없이 기타 하나 달랑 매고 매일밤 지인들의 집을 전전하는 무일푼 뮤지션 르윈. 듀엣으로 노래하던 파트너는 자살을 하고, 솔로앨범은 팔리지 않은 채 먼지만 쌓여간다. 우연히 떠맡게 된 고양이 한 마리처럼 계속 간직하기에는 점점 버거워지는 그의 꿈을 포기해야 하는 지 고민하던 중, 유명 음악 프로듀서인 버드 그로스맨이 주최하는 오디션에 참여하기 위해 시카고를 향한 여정에 오르게 되는데...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