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을 달리다! '제12회 오산독산성 전국하프마라톤대회' 개최
가을을 달리다! '제12회 오산독산성 전국하프마라톤대회' 개최
  • 권오현 기자
  • 승인 2015.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명한 가을 휴일을 맞아 마라톤 동호인과 가족, 자원봉사자, 시민 등 1만여명이 함께한 제12회 오산독산성 전국하프마라톤대회가 18일 오산시 일원에서 펼쳐졌다.

오산시와 경기일보가 공동 주최하고 오산시체육·생활체육회 주관, 경기도, 경기도재난안전본부, 경기도체육회, 경기도생활체육회, 화성오산교육지원청, 화성동부경찰서, 오산소방서, 오산시 시설관리공단 등이 후원한 이번 대회는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 경품,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펼쳐졌다.

이번 대회는 오산종합운동장을 출발, 도심 속의 휴식공간인 생태하천 오산천과 권율장군의 지혜를 배울 수 있는 독산성 세마대 일원을 돌아오는 하프코스를 비롯, 10㎞ 단축코스, 4.8㎞ 건강코스 등 3개 코스로 나뉘어 진행됐다.

이날 오전 8시 열린 개회식에는 곽상욱 오산시장, 문영근 오산시의회 의장, 신선철 경기일보 회장, 안민석 국회의원을 비롯해 각급 기관·단체장이 참석해 달리미들을 격려했고, 전국의 마라톤 마니아와 장애인, 다문화가족 등이 함께 우정의 레이스를 펼치며 오산의 가을정취를 만끽했다.

한편, 남자 하프코스에서는 정운성(52ㆍ원주 노인종합복지관)씨가 1시간19분56초로 이순관씨(안산와마라톤·1시간19분57초)와 방광섭씨(서울 상암동·1시간23분43초)를 제치고 우승했으며, 여자부서는 박천순씨(44ㆍ김해연지마라톤클럽)가 1시간36분12초로 김미정씨(송탄마라톤·1시간38분45초)와 박희정씨(신영통마라톤·1시간44분35초)에 앞서 1위로 골인했다.

또 남자 10㎞의 한태영씨(44·아식스 블루러너스클럽)는 32분21초34로 김종문씨(32분35초47)와 민영철씨(이상 송탄마라톤·33분01초53)를 제치고 우승했고, 여자부서는 지난해 하프코스 우승자 윤선미씨(35ㆍ오산마라톤)가 38분24초67로 김종옥씨(신영통마라톤·39분06초90)와 이종애씨(수원마라톤·40분46초56)를 누르고 우승트로피를 손에 넣었다.

이 밖에 4.8㎞에서는 이명훈씨(32·서울시 논현동)와 박소영(37·동탄마라톤클럽)씨가 나란히 남녀 1위에 올랐다.

홍완식기자

영상=권오현기자

<!--[if !supportEmptyParas]--> <!--[endif]-->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