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울수록 신난다! 즐거움 가득한 겨울왕국 포천 겨울축제 속으로
추울수록 신난다! 즐거움 가득한 겨울왕국 포천 겨울축제 속으로
  • 김두현 기자
  • 승인 2015.12.16
  • 1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꽁꽁 언 호수에서 마음껏 썰매 타고
아이스바이크·송어낚시 등 체험거리 풍성
허브아일랜드 불빛동화축제서 추억 만들어

1.jpg
산정호수 썰매축제
겨울이 더 신나는 곳 포천, 빛과 눈의 향연이 펼쳐지는 포천은 지금 겨울 축제 준비가 한창이다.

다양한 축제와 볼거리로 추위가 더 반가운 포천에서 겨울을 알차게 즐기는 ‘팁’을 소개한다.

백운계곡 동장군 축제
포천시 이동면 백운계곡에서 오는 23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열리는 동장군축제는 올해 12회째로 ‘동장군이 사는 나라, 포천으로 오세요’라는 주제로 한달여 간 운영된다. 지난해 28만명이 다녀간 동장군 축제는 포천의 겨울철 대표 축제로 포천시의 ‘2018년 올해의 관광도시’ 선정에 중요한 콘텐츠 중 하나다.

행사장인 도리돌 마을 일원에서는 직접 보고 즐길 수 있는 눈조각 전시회를 비롯, 가족눈사람 만들기, 씽씽 아이스바이크, 얼음미끄럼틀 등 다양한 전시관람 프로그램과 체험행사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얼음눈썰매, 전통방패연 만들기, 장작패기 등 전통적인 겨울프로그램을 강화해 축제 콘텐츠의 차별화를 두고 있다. 올해는 야간불빛프로그램을 운영, 화려한 야경을 연출해 또 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다양한 즐길거리, 볼거리 뿐만 아니라 마을 주민들이 담근 김장과 포천 명물 이동갈비 등 지역주민들의 손맛도 관광객들을 맞을 마쳤다. 

2.jpg
백운계곡 동장군 축제

산정호수 썰매축제
포천시 영북면에서 열리는 산정호수 썰매축제는 포천 대표관광지 산정호수 주민들이 지역특성을 살려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는 순수 민간축제다.

축제 현장에서는 꽁꽁 언 호수 위에서 얼음썰매와 스케이트를 맘껏 즐기고, 눈덮인 호수 주변의 자연경관과 산책로 등을 감상할 수 있다.

체험 프로그램도 풍성하다. 추억의 겨울놀이 호수기차와 가족단위 체험객들을 위한 빙상자전거, 아이들을 위한 미니바이크, 얼음바이크, 송어낚시 체험 등 다채로운 겨울놀이가 마련돼 있다.

3.jpg
허브아일랜드
2015 허브아일랜드 불빛동화축제 -Lighting Show in Santa Village

환상적인 라이팅쇼와 함께 찾아올 2015 허브아일랜드 불빛동화축제는 예년에 비해 역동적이고 더욱 화려해진 불빛으로 새 단장을 맞췄다.

잣나무 숲으로 둘러 쌓인 산타마을의 산타하우스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로맨틱 라이팅쇼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불빛들의 퍼포먼스가 압권이며, 또한 산타마을에서 만나는 크리스마스 동화와 크리스마스 리스 만들기, 촛대 만들기, 트리 만들기 등의 크리스마스체험을 즐길 수 있어 동화 속 겨울의 낭만이 한층 더해진다.

한국 관광100선에 선정된 포천 허브아일랜드에서 이 겨울에 따뜻함으로 다가오는 불빛의 향연으로 빠져 들어보자. 이와함께 포천 산정호수 인근에 위치한 평강식물원에서도 겨울밤 갈매 빛을 즐길 수 있다. 해질 녁 조용한 숲길에서 겨울을 느끼다 보면 어느덧 빛으로 물든 또 다른 겨울왕국을 만날 수 있다.

포천 축제를 바로 즐기기 위해서는 산정호수 인근에는 있는 한화콘도와 펜션 등에서 1박 하면 온전한 추억거리를 만들어 갈 수 있다. 스키를 즐겨하면 포천베어스타운을 찾아가는 것도 괜찮다.

포천=김두현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