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오리온 추일승 감독, 에세이집 ‘심장을 뛰게 하라’ 출간
고양 오리온 추일승 감독, 에세이집 ‘심장을 뛰게 하라’ 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의 추일승(53) 감독이 코칭 에세이 ‘심장을 뛰게 하라’를 출간했다.

‘심장을 뛰게 하라’는 농구 코치가 되는데 필요한 사항을 정리해 알려주는 책이지만 농구 팬들이 재미있게 읽을 수 있는 내용도 함께 담겼다.

특히, 조직 내의 인간관계, 심리적 갈등을 해소하는 방법, 동기 부여와 리더십 등 누구나 공감할 수 있고, 조직을 이끌어 가는 위치에 있는 사람들에게 조언이 될 사례도 제시됐다.

서울 홍대부고와 홍익대를 나온 추일승 감독은 실업팀 기아자동차에서 선수 생활을 했으며 1997년 상무 농구단에서 지도자로 첫발을 내디딘 추 감독은 수비 전술 서적 ‘맨투맨 디펜스’를 발간하는 등 공부하는 지도자로도 잘 알려졌다.

이 책에서 추 감독은 “한 경기에서 심판이 저지르는 실수의 숫자보다 우리 팀 선수들이 범하는 실수의 숫자가 훨씬 더 크다”며 “즉 우리 팀에 불리하게 작용하는 오심 때문에 경기에서 패할 확률보다 우리 팀이 스스로 저지른 실책 때문에 패할 확률이 훨씬 더 높다는 의미”라고 자신의 농구 철학을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