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LG 꺾고 3연승 질주…단독 선두 지켜
오리온, LG 꺾고 3연승 질주…단독 선두 지켜
  • 홍완식 기자
  • 승인 2016.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이 3연승을 달리며 단독 선두를 지켰다.

오리온은 26일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창원 LG와의 원정경기에서 애런 헤인즈(44점)의 맹활약을 앞세워 91대89로 승리했다. 3연승을 질주한 오리온은 10승2패를 기록하며 선두 자리를 굳게 지켰다.

치열하게 전개된 이날 경기는 4쿼터 막판 승부가 뒤집혔다. 오리온은 1쿼터에서 정재홍의 10득점 활약을 앞세워 24대14로 앞섰으나 2쿼터에서 LG 마리오 리틀의 공격을 막지못하며 37대37 동점을 허용했다.

오리온은 3쿼터에서 17점을 넣은 헤인즈의 활약으로 66대65, 1점 차 리드를 잡았지만 4쿼터 시작과 함께 LG의 반격에 고전하며 70대79로 역전당했다. 그러나 오리온은 차근차근 점수 차를 좁혀나갔고, 경기 종료 1분30초를 남기고 84대87까지 추격했다.

이어 헤인즈의 덩크슛으로 1점 차까지 따라붙은 뒤 LG 마리오 리틀에게 자유투 2개를 허용했으나, 종료 21초 전 헤인즈가 다시 골밑 득점으로 88대89를 만들었다.

기세가 오른 오리온은 이어진 수비에서 김동욱이 상대 공을 가로챘고, 헤인즈가 파울을 얻어 첫 번째 자유투에서 89대89 동점을 만들었다. 두 번째 자유투는 실패했지만 공은 오리온의 손에 들어갔고, 3초를 남기고 다시 헤인즈가 얻어낸 자유투 2개를 침착하게 성공시켜 91대89로 승부를 갈랐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