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오리온, 서울 삼성 누르고 선두 자리 탈환
고양 오리온, 서울 삼성 누르고 선두 자리 탈환
  • 홍완식 기자
  • 승인 2016.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과 서울 삼성의 경기에서 고양 헤인즈가 상대 수비수를 제치며 돌파하고 있다.연합뉴스
▲ 4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과 서울 삼성의 경기에서 고양 헤인즈가 상대 수비수를 제치며 돌파하고 있다.연합뉴스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이 서울 삼성을 누르고 선두 자리를 탈환했다.

오리온은 4일 고양체육관에서 열린 삼성과의 2016-2017 KCC 프로농구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애런 헤인즈(30점, 10리바운드, 8어시스트)의 활약에 힘입어 100대85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홈 7연승을 기록한 오리온은 12승 3패를 기록하며 삼성(13승4패)과 승차 없이 승률에서 앞서 1위 자리를 되찾았다.

1쿼터를 28대22로 앞선 오리온은 2쿼터 들어 그동안 부진했던 외국인 선수 오데리언 바셋이 빠른 템포로 공격을 이끌며 점수 차를 벌렸다. 오리온은 2쿼터에만 11점을 넣은 바셋의 활약으로 전반을 54대37, 17점 차로 마쳤다.

오리온은 3쿼터에서 삼성 임동섭에게 3점 슛 3개를 내주며 추격을 허용했지만 헤인즈, 문태종, 바셋이 25점을 합작하며 13점 차로 앞선 채 마지막 쿼터에 들어갔다. 4쿼터에서 오리온은 헤인즈가 삼성의 골밑을 장악하며 쉽게 경기를 풀어갔고, 경기 종료 4분 14초를 남기고 97대76까지 도망가며 승기를 잡았다.

인천 전자랜드는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원주 동부와의 원정경기에서 64대72로 패했다. 이날 패배로 전자랜드는 동부에 4위 자리를 내주고 5위로 한 계단 내려 앉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