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GA 카타르 마스터즈 우승 왕정훈, 우즈 이후 유럽투어 최소 경기 3승 달성
EPGA 카타르 마스터즈 우승 왕정훈, 우즈 이후 유럽투어 최소 경기 3승 달성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7.0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9일 카타르 도하에서 끝난 유럽프로골프 투어 코머셜뱅크 카타르 마스터스에서 우승을 차지한 왕정훈. 연합뉴스
▲ 29일 카타르 도하에서 끝난 유럽프로골프 투어 코머셜뱅크 카타르 마스터스에서 우승을 차지한 왕정훈. 연합뉴스

한국 남자골프 ‘기대주’ 왕정훈(22)이 유럽프로골프 투어에서 3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왕정훈은 29일(현지시각) 카타르 도하골프클럽에서 열린 ‘코머셜뱅크 카타르 마스터스’ 4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2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기록하며, 최종합계 16언더파 272타로 야코 반 질(남아공), 조아킴 라거그렌(스웨덴)과 함께 공동선두에 이름을 올렸다. 

연장전에 돌입한 왕정훈은 첫 번째 홀인 18번 홀(파5)에서 버디를 잡아내며 파에 그친 반 질과 라거그렌을 제치고 유러피언 투어 통산 3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왕정훈은 지난해 5월 모리셔스오픈 우승 이후 8개월 만에 정상에 오르는 기쁨을 맛봤다.

유럽프로골프 투어는 30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9개 대회에서 3승을 따낸 왕정훈이 1999년 12번째 대회에서 3승을 기록한 타이거 우즈(42ㆍ미국) 이후 최소 경기 3승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우즈는 유럽투어 대회만 따져서는 1999년 5월 3승째를 거뒀으며 이것이 12번째 대회 출전이었다. 이 부문 최고 기록은 1977년 8개 대회 만에 유럽투어 3승을 달성한 톰 왓슨(미국)이 보유하고 있다.

왕정훈은 또 만 21세 144일에 3승을 달성, 유럽투어 사상 세 번째 최연소 3승을 거둔 선수로 이름을 남겼다. 유럽투어 최연소 3승 기록은 마테오 마나세로(3승 당시 19세·이탈리아)가 갖고 있으며, 그 뒤로는 2011년 타계한 세베 바예스테로스(스페인)가 20세에 3승을 거둔 바 있다.

현재 세계 랭킹 60위에서 이번 우승으로 40위 안팎으로 도약하게 될 것으로 예상되는 왕정훈은 3월 말까지 50위 이내 순위를 유지할 경우 4월 마스터스 출전 자격도 얻게 된다.

왕정훈은 유럽프로골프 투어 홈페이지에 실린 인터뷰를 통해 “어릴 때부터 마스터스에 출전하고 싶었다”고 기대감을 내비치며 “꿈의 대회인 마스터스에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올해는 성적에 대한 부담을 느끼지 않으려고 한다”며 “이번 우승으로 자신감을 많이 얻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광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