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드라마 ‘김과장’ 14회, 황영희 남궁민에 “다음 미션은?”
수목드라마 ‘김과장’ 14회, 황영희 남궁민에 “다음 미션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2 수목드라마 ‘김과장’ 14회
▲ KBS2 수목드라마 ‘김과장’ 14회
9일 방송될 KBS2 수목드라마 ‘김과장’ 14회에서 성룡(남궁민)은 서율(준호)에게 복수하려는게 아니라고 말한다.

복수를 위해서가 아니라 서율이 회사의 대표가 되면 안되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박회장(박영규)는 서율에게 정신이 있냐며 화를 내고, 서율은 분노가 치민다.

성룡은 점장과 싸우고 있는 편의점 여직원에게 자신이 TQ그룹에 다닌다며 점장과 싸우는데 뭐 도울 일이 없나해서 왔다고 말한다.

점점 화가 치미는 서율. 민영(서정연)을 찾아가 회장님과 같이 걷고 있냐고 말한다.

성룡과 은밀한 작전이 즐거운 엄금심(황영희). 다음 미션을 묻는다.

서율은 편의점에 대한 회유를 계속하고, 성룡은 끝까지 물러나지 않고 싸워보겠다고 다짐하는데…

KBS2 수목드라마 ‘김과장’ 14회는 9일(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