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보건소 저소득층 경제부담 완화 위해 암환자 의료비 지원
동두천보건소 저소득층 경제부담 완화 위해 암환자 의료비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 보건소(소장 이승찬)는 저소득층 암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국가 암 검진 수검률을 높이기 위해 암환자 의료비지원 사업을 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크게 소아 암환자와 성인 암환자로 구분되며 성인 암환자는 다시 의료급여수급권자, 건강보험가입자, 폐암환자로 구분해서 지원한다. 

건강보험가입자는 국가 암 검진 수검자로서 △2017년도 국가 암 검진을 통해 암을 진단받은 신규 암환자 △2016년도 국가 암 검진을 받고 2017년도에 진단을 받은 대상자 중 2017년 1월 건강보험료 부과액이 지원기준에 적합한 자 △ 2015년, 2016년에 지원받았던 대상자 중 2017년 1월 건강보험료 부과액이 지원기준에 적합한 자가 대상이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본인일부부담금에 한해 1년에 최대 200만 원까지 지원한다. 폐암환자는 전이암이 아닌 원발성 폐암으로서 신청일 기준 3개월 평균 건강보험료가 건강보험료 하위 50%에 해당하면 1년에 최대 200만 원까지 지원한다.

의료급여수급권자는 전체 암종에 대해 지원하며 1년에 최대 본인일부부담금 120만 원, 비급여 본인부담금 100만 원까지 지원한다. 

만 18세 미만의 소아암은 환자가구에 대한 소득·재산 기준에 적합하면 백혈병, 조혈모세포이식에 연간 최대 3천만 원까지 지원되며 나머지 암종에 대해서는 연간 최대 2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2017년 국가 암 검진 대상자는 연말까지 검진 전 희망하는 병원에 사전 예약 후 신분증을 지참하여 방문하면 된다.

동두천=송진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