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SK 오용준 무상 영입…김종근은 전자랜드에 양도
KGC인삼공사, SK 오용준 무상 영입…김종근은 전자랜드에 양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용준
▲ 오용준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가 서울 SK의 포워드 오용준(36ㆍ193㎝)을 영입했다.

2016-2017시즌 챔피언 KGC인삼공사는 1일 “지난 시즌을 끝으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어 원소속 구단 SK와 계약 기간 1년, 보수총액 6천500만 원에 도장을 찍은 오용준을 무상 트레이드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이날 KGC인삼공사가 영입한 오용준은 서울 휘문고와 고려대를 졸업하고 지난 2003년 KBL 드래프트 1라운드 10순위로 오리온에 입단했다. 이후 창원 LG와 부산 kt를 거쳐 지난 2015년 박상오(kt)와 맞트레이드 돼 SK로 둥지를 옮겼다.

한편, KGC인삼공사는 오용준을 영입하는 동시에 가드 김종근(31ㆍ181㎝)을 무상 트레이드로 인천 전자랜드에 내줬다.

KGC인삼공사는 “오용준의 안정적인 외곽슛 능력을 바탕으로 팀 내 득점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단신 외국인 선수 키퍼 사익스의 재계약으로 인한 팀 내 포지션 중복 문제 해결을 위해 김종근을 조건 없이 양도했다”고 설명했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