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욱, 초등회장배 골프 황룡부 우승 ‘시즌 3관 샷’
최진욱, 초등회장배 골프 황룡부 우승 ‘시즌 3관 샷’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새부 유현조ㆍ기린부 서태석도 1위
▲ 제14회 한국초등연맹회장배 전국학생골프대회 황룡부에서 우승한 최진욱.전스골프아카데미 제공
▲ 제14회 한국초등연맹회장배 전국학생골프대회 황룡부에서 우승한 최진욱.전스골프아카데미 제공

최진욱(평택 용이초)이 제14회 한국초등연맹회장배 전국학생골프대회 황룡부(남자 고학년부)에서 우승, 시즌 전국대회 개인전 3관왕을 차지했다.

최진욱은 18일 전남 보성군 보성CC(파72)에서 열린 황룡부 2라운드에서 버디 7개를 잡고, 더블보기 1개를 범해 데일리베스트인 5언더파 67타를 기록, 합계 5언더파 139타로 우승, 올 시즌 플렉스파워배(3월), 제주특별자치도지사배(4월)에 이어 전국대회 개인전 3관왕에 올랐다.

박기태(인천 청학초)가 합계 3언더파 141타로 오원민(부산 화정초)과 동타를 이뤘으나, 백카운트에서 앞서 준우승했다.

이날 공동 선두인 박기태와 오원민에 1타 뒤진 3위로 2라운드를 맞이한 최진욱은 2번홀에서 뼈아픈 더블보기를 범해 1번홀서 버디를 기록한 선두 박기태에 4타 차로 뒤지며 우승에서 멀어지는 듯했다. 하지만 최진욱은 3번홀부터 3연속 버디를 낚아 단숨에 선두권을 따라붙은 뒤, 8,9번홀 연속 버디로 단독 선두에 올라서며 전반을 마감했다.

상승세를 탄 최진욱은 10번홀부터 5홀 연속 파행진을 벌였으나, 후반들어 10, 14번홀 버디로 추격한 박기태에 1타 차로 추격을 내줬다. 쫓기는 신세가 된 최진욱은 15, 16번홀서 다시 버디를 보태 우승을 확정했다.

한편, 불새부(여자 고학년부)에서는 유현조(인천 부평남초)가 2라운드 합계 4언더파 140타로 남승화(광주 일신초ㆍ141타)를 1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으며, 기린부(남초 저학년부)서는 서태석(화성 화산초)이 1오버파 145타로 최지호(부천 부흥초ㆍ149타)와 윤희준(수원 곡정초ㆍ152타)에 앞서 패권을 안았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