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연탄은행 재개식… 훈훈한연말 기대
연천연탄은행 재개식… 훈훈한연말 기대
  • 정대전 기자
  • 승인 2017.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연탄은행(대표 백성국 목사)은 지난 21일 오전 11시 전곡중앙교회에서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2017년 겨울 무료로 연탄 나눔을 시작하는 ‘제13회 연천연탄은행 재개식’을 가졌다.

연천연탄은행은 2005년 12월 전곡중앙교회 주관으로 사랑의 연탄나눔을 시작했으며, 이후 13년간 저소득 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비영리단체이다.

이날 재개식에는 김규선 군수, 이종만 군의회 의장, 김광철 도의원, 정찬우, 조봉안, 장애정, 심상금, 서성추 군의회의원, 서민 연천경찰서장, 최종철 전곡농협 조합장, 오성환 동두천연탄은행 대표, 김창수 효사랑병원장, 지역주민과 자원봉사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해 감사패 증정 및 사랑의 물품 나눔 등의 행사를 진행했다.

연천연탄은행은 매년 겨울 난방비를 걱정하는 취약계층 및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저소득층을 발굴해 연탄을 지원하는 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다. 12년 동안 지원한 누적 연탄은 약 130만 장에 이른다. 올해 700여 가구에 20만 장의 연탄배달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백성국 연천연탄은행 대표는 “어려운 이웃들이 필요로 하는 곳은 어디든지 마다하지 아니하고 찾아가겠다”며 “연탄이 필요한 가정은 언제든지 연천연탄은행의 문을 두드려달라”고 했다.

연천=정대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