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원 27점' KB손보, 풀세트 접전끝 OK저축은행 꺾고 선두 올라
'이강원 27점' KB손보, 풀세트 접전끝 OK저축은행 꺾고 선두 올라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7.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드람 2017-2018 V리그
▲ 도드람 2017-2018 V리그

의정부 KB손해보험이 안산 OK저축은행에게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고 1위로 점프했다.

KB손보는 4일 안산 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원정경기서 ‘주포’ 이강원이 양팀 최다인 27점을 퍼부으며 풀세트까지 가는 접전끝에 OK저축은행을 3대2(24-26 25-17 14-25 25-19 15-12)로 이겼다. 이로써 올 시즌 한 번도 연패를 당하지 않은 KB손보는 승점 2를 추가해 10점(4승 2패)을 기록, 한 경기를 덜 치른 삼성화재(9점ㆍ3승 2패)를 제치고 선두로 올라섰다.

이날 경기서 출발은 OK저축은행이 좋았다. 1세트 21-23으로 뒤져있던 OK저축은행은 KB손보 황택의가 서브범실을 한 뒤 이민규가 서브 득점을 올려 23-23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OK저축은행의 외국인 브람이 알렉스의 공격을 블로킹했고, KB손보 라이트 이강원의 오픈 공격을 OK저축은행 센터 박원빈이 블로킹하면서 1세트를 가져왔다.

2세트서 반격에 나선 KB손보는 이강원과 알렉스의 득점포가 잇따라 터지며 동점을 만들었으나 3세트서 OK저축은행에게 또다시 손쉽게 세트를 내줘 패배 직전까지 몰렸다.

그러나 4세트를 25-19로 잡아내 기사회생한 KB손보는 운명의 5세트서 강한 막판 뒷심을 발휘했다. 10-8로 앞선 상황에서 KB손보는 센터 이선규가 속공을 성공했고, 이어 알렉스가 서브로 상대수비진을 흔든 뒤 이강원이 오픈 공격을 꽂아넣었다. 결국, KB손보는 12-8로 달아나며 사실상 승기를 굳혔다.

KB손보는 이강원외에도 용병 알렉스가 23점을 올리며, 브람이 19점, 송명근이 11점을 올린 OK저축은행과의 양 날개 대결서 승부를 갈랐다.

김광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