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자베스 23점’ 현대건설, 흥국생명 완파하고 선두 질주
‘엘리자베스 23점’ 현대건설, 흥국생명 완파하고 선두 질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드람 2017-2018 V리그

프로배구 여자부 수원 현대건설이 인천 흥국생명을 완파하고 선두 자리를 굳게 지켰다.

현대건설은 19일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홈경기에서 블로킹으로만 5점을 성공시키는 등 23득점을 올린 외국인선수 엘리자베스의 활약에 힘입어 흥국생명을 3대0(25-22 25-21 25-26)으로 제압했다. 

2연승을 달리며 승점 17(6승 2패)이 된 현대건설은 2위 김천 한국도로공사(승점 14)와 격차를 벌렸고, 두 경기 연속 용병없이 치른 흥국생명은 2연패 부진에 빠졌다.

접전끝에 1세트를 가져오며 흐름을 탄 현대건설은 2세트도 8-8 동점에서 황민경의 퀵오픈 공격과 황연주의 블로킹으로 승기를 잡았다. 이어 황연주, 김세영, 엘리자베스가 차례로 활약하며 2세트도 챙겨 승리까지 한 세트만을 남겼다. 3세트 초반부터 현대건설의 엘리자베스와 양효진이 연이어 공격을 성공시키며 점수 차를 벌려나갔고, 결국 25-16으로 3세트마저 따내며 안방에서 완승을 거뒀다.

현대건설은 엘리자베스 외에도 양효진과 황민경이 12득점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반면 흥국생명은 이재영이 22득점으로 분전했지만 공수에서 집중력 부족을 드러내며 고개를 숙였다.

김광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