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꼴찌’ 흥국생명, 2위 현대건설 꺾고 탈꼴찌 시동
‘꼴찌’ 흥국생명, 2위 현대건설 꺾고 탈꼴찌 시동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7.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드람 2017-2018 V리그

프로배구 여자부 최하위 인천 흥국생명이 수원 현대건설을 꺾고 2연승을 달리며 탈꼴찌에 시동을 걸었다.

흥국생명은 1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홈 경기에서 26점을 폭발시킨 대체 용병 크리스티나를 앞세워 2위 현대건설에게 3대0(25-22 25-22 27-25) 완승을 거뒀다.

4연패에 빠졌던 흥국생명은 지난 10일 KGC인삼공사를 3대0으로 완파한 데 이어 시즌 첫 연승을 기록하면서 4승9패, 승점 14로 6위 GS칼텍스(6승 7패)와 승점 동률을 이뤘지만, 승수에서 뒤져 꼴찌를 벗어나지는 못했다.

반면, 2위 현대건설(승점 24)은 승점을 추가하지 못하며 현재 6연승 중인 선두 구미 한국도로공사(승점 29)와 격차를 좁히는 데 실패했다.

이날 경기서 흥국생명은 크리스티나 외에도 ‘주포’ 이재영이 서브 에이스 3개를 포함, 22점을 올리는 활약을 펼쳐 대어를 낚았다.

김광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