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wiz,‘사랑의 산타’로 변신…루돌프택시 타고 물품 전달
kt wiz,‘사랑의 산타’로 변신…루돌프택시 타고 물품 전달
  • 김광호 기자
  • 승인 2017.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5일 산타 복장을 갖춘 이진영, 황재균, 김재윤 등 kt wiz 선수들과 팬 자원봉사자들이 ‘수원 매여울 배움터’를 방문해 어린이들과 기념을 하고 있다.kt wiz 제공
▲ 15일 산타 복장을 갖춘 이진영, 황재균, 김재윤 등 kt wiz 선수들과 팬 자원봉사자들이 ‘수원 매여울 배움터’를 방문해 어린이들과 기념을 하고 있다.kt wiz 제공

프로야구 kt wiz가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사랑의 산타’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kt는 15일 “‘kt wiz와 함께하는 수원 사랑의 산타’ 행사로 지역 주민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전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이 행사는 kt wiz 사회공헌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팬과 선수단, 프런트가 수원시와 함께 마련한 나눔의 자리다.

이진영, 황재균, 김재윤, 엄상백을 포함한 12명의 선수와 응원단장, 치어리더, 구단 임직원이 참여했으며 자원봉사자로 신청한 kt wiz 회원 100명, 수원시민 100명, 수원 택시봉사대도 함께 했다.

수원시청 대강당에서 진행된 선수들의 사인회를 시작으로, 팬과 구단이 함께 조성한 기부금으로 마련한 후원물품을 kt wiz 유태열 사장이 염태영 수원시장에게 전달했다. 이어 산타 복장을 갖춘 선수들과 자원봉사자들은 조를 나눠 수원시 택시봉사대 루돌프택시를 타고 여러 시설과 가구를 방문했다.

또 수원 지역아동센터 중 하나인 ’매여울 배움터(매탄동 소재)‘를 방문한 선수들과 응원단은 센터 아이들과 응원가를 배우고 응원 동작 따라하기, 레크리에이션 등을 함께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와 함께 수원시가 선정한 취약계층 50여 가구와 지역 아동센터 10곳에 기부금과 쌀, 라면, 이불, 기저귀 등의 생필품 등 약 2천1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했다.

행사에 참여한 kt 이진영은 “팬들과 함께 하는 나눔의 자리라 더 뜻 깊었다”며 “시즌 동안 응원해 주신 수원 팬들에게 조금이나마 보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광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