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지방경찰청 인권경찰 거듭나기 위한 1987 단체 영화감상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인권경찰 거듭나기 위한 1987 단체 영화감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지난 10일 따뜻한 인권경찰로 거듭나기 위해 영화 ‘1987’을 단체 관람했다. 근무시간 후 진행된 영화관람은 김기출 청장을 비롯한 영화관람 희망경찰관 150여 명이 참석했다.

영화 ‘1987’은 격동의 시기였던 1987년 ‘박종철 군 고문치사 사건’을 다룬 영화다.
경기북부청은 경찰관의 과거 잘못된 공권력 행사에 대해 성찰하는 기회를 통해 인권의식을 함양하는 계기로 삼았다.

이날 영화를 관람한 직원들은 “선배들의 잘못된 공권력에 대해 성찰하는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 치안활동의 모든 부분에 인권의식을 내재해 기본적 인권과 가치를 보장하는 따뜻한 경찰이 되어야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기출 청장은 평소 ‘따뜻한 인권경찰’로 거듭나기 위한 대대적인 공감대 형성과 함께 다양한 인권교육ㆍ체험 등을 통한 경찰관 개개인의 인권 감수성 제고를 강조하고 있다.

의정부=박재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