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현, ASB 클래식 8강서 페레르에 져 4강행 좌절
정현, ASB 클래식 8강서 페레르에 져 4강행 좌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현
▲ 정현

한국 테니스 ‘간판’ 정현(세계 62위·삼성증권 후원)이 전날 대어를 낚느라 힘을 소진한 탓인지 아쉽게도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정현은 11일 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ASB 클래식 5일째 남자 단식 8강전서 7번 시드의 다비드 페레르(세계 38위·스페인)에게 0대2(3-6 2-6)로 완패했다.

전날 16강전에서 세계 16위인 장신 강서버 존 이스너(미국)를 접전 끝에 2대1로 꺾었던 정현은 지난 2013년 세계 3위까지 올랐던 페레르를 만나 선전을 펼쳤으나, 상대의 노련한 경기 운영에 밀려 실책을 연발한 끝에 패배했다. 하지만 개인통산 세 번째 투어 8강에 진출한 정현은 랭킹포인트 45점과 상금 1만4천535달러(약 1천560만원)를 획득했다.

한편, 정현은 오는 15일 호주 멜버른에서 개막하는 올 해 첫 번째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에 출전한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