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서울ㆍ경기 오전까지 한파ㆍ눈…낮부터 포근해져
오늘 날씨, 서울ㆍ경기 오전까지 한파ㆍ눈…낮부터 포근해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 등 경기북부지역 한파주의보
오늘 날씨 오전까지 눈 낮부터 영상권 회복, 경기일보 DB
▲ 오늘 날씨, 서울ㆍ경기 오전까지 한파ㆍ눈…낮부터 포근해져, 경기일보 DB

오늘 날씨, 서울ㆍ경기 오전까지 한파ㆍ눈…낮부터 포근해져


13일 경기북부를 비롯해 서울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고 있다. 연천의 아침 기온이 영하 14.4도까지 떨어지는 등 13일 경기북부는 여전히 동장군이 기승을 부렸다. 경기북부 10개 시·군에는 한파특보가 발효 중이다.

그러나 낮에는 기온이 영상권을 회복하는 등 한파가 주춤할 것으로 기상청은 예상했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은 북쪽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중국 상하이 인근에 있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구름이 많다가 낮부터 차차 맑아지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적설량은 서울·경기도·강원 영서·충청 북부 1㎝ 내외이며 같은 지역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현재 아침 최저기온은 연천 영하 14.4도를 비롯해 포천 영북 13.6도, 가평 북면 12.9도, 양주 영하 10.5도, 파주 영하 9.9도, 동두천 영하 9.8도 등을 기록했다.
   
전날보다는 5∼10도 올랐다. 낮 기온은 0∼2도로 영상권을 회복할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추위는 아침까지 이어지다가 낮부터는 차차 풀리지만,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강조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낮부터 비교적 따뜻한 서풍이 유입돼 14일에는 예년 기온을 보일 것”이라며 “그러나 추위가 이어진 만큼 건강과 시설물 관리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