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예년 기온 회복? 경기지역 한파주의보ㆍ대설주의보 해제
날씨 예년 기온 회복? 경기지역 한파주의보ㆍ대설주의보 해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에는 예년 기온을 보일 것

날씨 예년 기온 회복하나, 경기지역 한파주의보ㆍ대설주의보 해제  

▲ 날씨 예년 기온 회복하나, 경기지역 한파주의보ㆍ대설주의보 해제
▲ 날씨 예년 기온 회복하나, 경기지역 한파주의보ㆍ대설주의보 해제
경기지역에 발령된 한파주의보가 모두 해제됐다.

수도권기상청은 13일 오전 11시를 기해 경기지역에 발령했던 한파주의보를 모두 해제했다.
   
화성, 안성, 평택, 오산 등 4개 지역에 발령한 대설주의보도 해제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현재 기온은 포천(영북) 영하 9.2도, 연천 영하 8.7도, 양평(양동) 영하 7.9도, 광주 영하 7.3도, 이천 영하 6.9도 등을 기록했다.
   
지역에 따라 적설량은 평택 5.0㎝, 오산 3.2㎝, 수원 2.8㎝ 등으로 집계됐다.

기상청은 낮 기온은 0∼3도로 영상권을 회복할 것으로 예상했다.
   
기상청은 “낮부터 비교적 따뜻한 서풍이 유입돼 14일에는 예년 기온을  보일 것”이라며 “추위가 이어진 만큼 건강과 시설물 관리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