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경기 17곳, 인천 3곳 조직위원장 확정
한국당, 경기 17곳, 인천 3곳 조직위원장 확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재광 평택시장 이석우 남양주시장 조억동 광주시장 이재호 연수구청장 포함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위원장 이용구)는 19일 경기 17곳과 인천 3곳 등 전국 총 45곳의 조직위원장 을 확정, 발표했다.

이용구 위원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공모한 74곳 중 호남 5곳과 제주 서귀포, 화성을·화성병 등 8곳은 지원자가 없었다”며 “66곳 중 이번에 45곳을 1차로 선발해 발표하게 됐다”고 밝혔다.

경기는 27곳 공모 중 17곳이 선정됐으며, 인천은 5곳 중 3곳이 결정됐다.
경기의 경우, ▲수원무 정미경 전 국회의원 ▲안양 동안갑 윤기찬 변호사 ▲부천 원미을 이재진 부천행복포럼 공동대표 ▲광명갑 이효선 전 광명시장 ▲평택을 공재광 평택시장 ▲고양갑 이경환 변호사 ▲고양병 이동환 (사)사람의도시연구소 소장 ▲고양정 조대원 고미소녀(고양시의 미혼모들과 소통하는 여자들) 공동대표 ▲구리 김준호 일오건설 부사장 ▲남양주갑 유낙준 해병대전우회 총재 ▲남양주을 이석우 남양주시장 ▲군포을 최진학 전 도의원 ▲하남 이정훈 도의원 ▲파주갑 박용호 전 대통령직속 청년위원회 위원장 ▲김포갑 박진호 다올엔터테인먼트 대표 ▲화성갑 김성회 전 국회의원 ▲광주갑 조억동 광주시장이 결정됐다.

인천은 연수갑 이재호 연수구청장, 남동갑 이종열 청운대 조교수, 계양갑 고영훈 계양구의회 부의장이 각각 확정됐다.

현직 단체장이 공재광 평택시장과 이석우 남양주시장, 조억동 광주시장, 이재호 연수구청장 등 4명이며, 전직 국회의원은 정미경·김성회 등 2명이 포함됐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