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wiz, 잠수함 투수 고창성 영입해 불펜 강화
kt wiz, 잠수함 투수 고창성 영입해 불펜 강화
  • 황선학 기자
  • 승인 2018.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t wiz 고창성.
▲ kt wiz 고창성.

프로야구 kt wiz가 우완 사이드암 투수 고창성(34)을 영입해 불펜을 보강했다고 28일 밝혔다.

고창성은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를 거쳐 지나 시즌 호주리그 시드니 블루삭스에서 활약했다.

고창성은 선린인터넷고와 경성대를 거쳐 2008년 2차 2라운드로 두산에 입단, 2012년까지 5시즌 동안 두산 불펜의 주축 선수로 활약했다. 특히, 2009년에는 5승 2패 1세이브, 16홀드(2위), 평균자책점 1.95의 우수한 성적을 거뒀으며,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로 금메달에 기여했다.

이어 2012년 11월 NC의 신생구단 특별 지명을 받아 4시즌 동안 활약했지만, 2016년 11월 보류선수 명단에서 제외돼 호주리그로 옮긴 뒤 KBO리그 복귀를 모색해 왔다.

임종택 kt wiz 단장은 “호주리그의 경기와 메디컬 테스트를 통해 고창성 선수의 신체 상태와 투구를 확인하고 영입을 결정했다”면서 “경험이 많은 사이드암 투수이기 때문에 중간 계투진에서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고창성은 29일 kt wiz 선수단과 함께 미국으로 출국, 스프링캠프에 참여한다.

김광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