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제부총리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인하대에서 강연
김동연 경제부총리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인하대에서 강연
  • 김준구 기자
  • 승인 2018.02.14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IUT를 방문한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00년 친구의 고민’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 IUT를 방문한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500년 친구의 고민’을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12일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인하대(IUT)를 찾아 ‘1500년 친구의 고민’을 주제로 강연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강연장을 찾은 IUT 학생들에게 자신이 젊은 시절 했던 고민과 조언, 과거와 현재 한국경제가 안고 있는 고민을 이야기 했다.

그는 자신의 젊은 시절 고민을 이야기하면서 “낙천적인 마음과 태도로 새로운 환경을 개척해나가는 열정이 중요하다”며 “실패와 시행착오를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해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또 현재 한국 경제가 안고 있는 과제를 말하며 한국 경제정책 방향을 소득주도 성장, 혁신성장, 공정경제 등으로 삼아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뤄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강연에는 대학생 200여 명과 홀무라도프 부총리 등이 참석했다.

한편, IUT는 대학 단위 교육 시스템을 해외로 수출한 첫 사례로 인하대와 우즈베키스탄 정부 간 대학 설립 협정을 체결하고 지난 2014년 10월 개교했다. 인하대는 IUT가 중앙아시아 교육시장 진출과 산학 협력을 펼치는 데 중요한 다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준구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