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동계올림픽]여자 컬링, 연장 접전 끝에 일본 꺾고 결승 진출…은메달 확보
[평창동계올림픽]여자 컬링, 연장 접전 끝에 일본 꺾고 결승 진출…은메달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준결승전서 일본 8대7로 제압
▲ 23일 오후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준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일본을 8-7로 누르고 승리한 대한민국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연합뉴스
▲ 23일 오후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준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일본을 8-7로 누르고 승리한 대한민국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연합뉴스

‘안경 선배’의 마지막 투구에 강릉컬링센터가 들썩였다. 한국 여자컬링 대표팀이 연장 접전 끝에 일본을 꺾고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결승에 진출했다.

스킵 김은정이 이끄는 한국은 23일 강원도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여자컬링 준결승전에서 일본(스킵 후지사와 사츠키)을 8대7로 제압하고 결승에 진출했다. 이로써 한국은 최소 은메달을 확보했다.

예선에서 8승1패로 1위를 차지하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성적(3승 6패 8위)을 훌쩍 넘은 한국은 사상 최초로 4강에 진출한 것은 물론 최초의 메달 획득까지 확정하며 한국 컬링 역사에 새 이정표를 썼다.

이로써 한국은 25일 오전 9시5분 세계 5위 스웨덴과 금메달을 걸고 마지막 대결을 펼친다.
아시아 국가로서는 처음으로 컬링 결승에 오른 한국은 예선에서 유일하게 패배를 당한 일본을 상대로 경기 초반부터 리드를 잡았다.

9엔드까지 7대6으로 앞선 한국은 마지막 10엔드에서 아쉽게 동점을 허용해 승부는 연장전으로 이어졌다. 그러나 한국은 후공의 기회를 잡은 연장 11엔드에서 김은정이 마지막 스톤을 가운데에 넣으며 승리를 가져갔다.
강릉=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