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연패 여자농구 구리 KDB생명, 이달 말 팀 해체
21연패 여자농구 구리 KDB생명, 이달 말 팀 해체
  • 황선학 기자
  • 승인 2018.0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구리 KDB생명

여자프로농구 구리 KDB생명이 이번 달 해체된다.

KDB생명은 2016-2017시즌이 끝난 뒤인 지난해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에 ‘2017-2018시즌 이후로는 구단 운영을 하지 않겠다’는 내용의 공문을 발송했고, 올해 들어서도 한 차례 더 이와 같은 공문을 보낸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WKBL과 KDB생명은 팀 해체 및 리그 탈퇴에 관한 세부 내용을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WKBL은 우선 KDB생명을 인수할 기업을 찾을 때까지 연맹에서 구단을 위탁 관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지만 한시적인 방법이기 때문에 현재의 6개 구단 체제가 언제까지 유지될지 불투명하다.
WKBL 규정상 리그를 탈퇴하는 구단은 한 시즌 운영비를 내도록 되어 있기 때문에 그 금액으로 2018-2019시즌까지는 6개 구단으로 리그가 운영되지만 2019-2020시즌부터는 새 주인을 찾아야 한다.

한편, KDB생명은 모기업인 산업은행이 2010년 3월 금호생명을 인수하면서 금호생명 농구단의 명맥을 이은 팀이다. KDB생명은 2012-2013시즌 최하위를 시작으로 이번 시즌까지 6년 연속 플레이오프에 나가지 못했다. 이번 시즌에는 현재 21연패를 당하고 있으며 4승 30패로 일찌감치 최하위가 확정됐다.

연합뉴스


연예 24시